뉴스

끝없는 비상! 울산시민축구단이 새롭게 도전합니다!

'김양우 결승골' 울산시민축구단, 평택시티즌에 1-0 승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0회 작성일 21-08-29 12:54

본문

K3리그 울산시민축구단이 승점 3점을 추가하며 리그 4위로 도약했다.

 

울산시민축구단은 지난 28(오후 7시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평택시티즌과의 2021 K3리그 21라운드 홈경기에서 김양우의 페널티킥 결승골에 힘입어 1-0 승리를 거뒀다이로써 울산은 후반기 4승 2총 6경기 무패행진을 달리며 정상궤도에 진입했다.

 경기사진1.jpg


이날 윤균상 감독은 P급 지도자 라이센스 교육연수 차 자리를 비우게 되면서 윤원일 코치와 김량훈 GK코치가 선수단을 지휘했다포메이션은 4-2-2-2로 박태원이 골문을 지켰고민훈기-유원종-김재현-노상민이 수비진을 구성했다박진포-윤대원이 중원을 이뤘으며김태훈-박배근이 좌우 측면에 포진했다최전방에서는 김한성과 김양우가 배치돼 상대 골문을 노렸다주장 완장은 노상민이 맡았다.

 

울산은 초반부터 평택의 밀집 수비를 뚫기 위해 노력했다주도권을 잡은 울산이 지속적으로 상대 수비진을 두드리며 공 격 기회를 만들었지만 아쉽게도 득점과는 연결되지 못했다.

 

후반 들어 울산은 윤대원을 대신해 장재원을박배근을 대신해 이형경을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다이후 이형경과 김양우가 최전방에 배치됐고김한성이 우측 윙어로 자리를 옮겼다.

 경기사진3(김양우).jpg


교체는 성공적이었다장재원은 투입 후 중원에 활기를 불어넣었고이형경은 최전방에서 높은 제공권을 바탕으로 상대 수비진을 위협했다기세를 탄 울산은 공격의 고삐를 당기기 시작했고결국 후반 24분 단독 찬스를 맞이한 김양우가 페널티박스 안에서 파울을 이끌어냈다페널티킥 역시 김양우가 골문 우측을 향하는 깔끔한 슈팅으로 성공시켰다울산이 1점 차로 달아나는 순간이었다.

 

이후 울산은 남은 25분여 동안 공수 양면 탄탄한 모습을 보여주며 1점 차의 리드를 잘 지켜냈고소중한 승점 3점을 획득하게 됐다이날 승리로 울산은 승점 32점을 기록하며 리그 4위로 도약했고, 1위 천안시축구단을 승점 6점 차로 바짝 추격함과 동시에 상위권 자리를 공고히 했다.

 

한편 울산시민축구단은 오는 9월 4(오후 7시 울산종합운동장에서 김해시청축구단과 2021 K3리그 22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경기사진2.jpg


[기사 울산시민축구단 미디어팀 배웅기 기자]

[사진 울산시민축구단 미디어팀 강민경하성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