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끝없는 비상! 울산시민축구단이 새롭게 도전합니다!

울산시민축구단, 인천 남동에 3대1 승리...선두 맹추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78회 작성일 20-08-03 09:49

본문

- 인천남동구민축구단과 홈경기서 31 승리

- 선두 포천시민축구단과 승점 2점차 맹추격

- 822일 홈경기부터 유관중 경기 실시

775aaa7fd78ce8aee2c30e66211e4d9c_1596415744_0425.jpg

K4리그 울산시민축구단이 인천남동구민축구단과의 홈경기서 승리하며 선두와의 승점 차를 2점으로 좁혔다.

 

지난 1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2020 K4리그 11라운드 인천남동구민축구단과의 경기는 김동윤, 이유찬 그리고 상대 자책골을 포함해 울산시민축구단이 31로 승리했다.

 

리그 2, 3위간의 맞대결에서 울산시민축구단 윤균상 감독은 4-4-2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김기영-김기수-여재율-박동휘가 수비라인을 구성했고 박동혁과 김동윤이 중원을 맡았다. 발 빠른 이유찬과 구종욱이 측면에 위치했고 정종희와 노경남이 투톱을 형성했다. 골키퍼 장갑은 최성겸이 꼈다.

 

울산시민축구단은 경기 초반부터 짜임새 있는 패싱 플레이를 통하여 계속해 공격 찬스를 만들었고 선제 득점까지 기록했다. 전반 18분 코너킥 상황에서 흘러온 세컨볼을 김동윤이 득점으로 연결하며 본인의 2경기 연속골을 기록했다.

 

후반 52분엔 노경남이 돌파 과정에서 얻은 PK를 이유찬이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팀의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추가시간엔 교체 투입된 송제헌의 패스가 상대 선수의 자책골로 연결되는 행운의 득점까지 더했다. 울산시민축구단은 종료 직전 한 골을 허용했지만 경기는 31 스코어로 종료되며 2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한편 울산시민축구단은 815일 파주시민축구단과의 원정 경기를 치를 예정이며 22일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부터 유관중 경기 실시를 준비 중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