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끝없는 비상! 울산시민축구단이 새롭게 도전합니다!

울산시민축구단, 윤균상 감독과 2024년까지 함께 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3회 작성일 21-04-01 15:43

본문

- 창단 때부터 이끌어온 윤균상 감독과 4년 계약 연장 합의

- K3리그 승격한 울산시민축구단의 장기적 발전 고려

사진_(왼쪽_정태석_단장,_오른쪽_윤균상_감독).jpg

[왼쪽부터 울산시민축구단 정태석 단장과 윤균상 감독]


 K3리그 울산시민축구단이 윤균상 감독과 4년 재계약을 체결했다.

 

 울산 출신의 윤균상 감독은 현대중, 울산대, 대전시티즌을 거치며 지도자 경력을 쌓았으며 울산대학교 겸임교수와 대한축구협회 지도자 강사를 겸직하며 공부하는 지도자로 유명하다. 2019년에 울산시민축구단의 초대 감독으로 부임하여 창단 첫해 리그 우승을 달성했으며 지난해에는 K4리그 준우승을 거두며 리그 승격이란 대업적을 기록했다.

 

 울산시민축구단은 윤균상 감독과 윤원일 수석코치, 김량훈 GK코치 등 코칭스태프 모두와 다년 계약을 체결하며 향후 구단의 안정적 발전에 힘을 실어주는 이례적인 결정을 내렸다. 창단 이후 2년간 리그 우승과 승격이라는 좋은 성적을 냈지만, K3리그로 올라온 2021년부터 상위 레벨의 팀들과 경쟁 중인 울산시민축구단에게는 장기적인 관점에서 팀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기반을 탄탄하게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는 입장이다. 이번 장기 계약의 밑바탕에는 지난 2년간의 높은 성과만 본 것이 아니라 구단의 정체성과 방향, 철학 등을 지속적으로 세우고 더 나아가 울산 축구의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다는 판단이 깔려있다.

 

 울산시민축구단과 4년 계약 연장에 합의한 윤균상 감독은 우선 코칭스태프를 신뢰해 준 구단에 감사한다. 우리 구단이 추구하는 목적과 방향에 부합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새로운 도전, 새로운 역사, 울산시민과 함께]라는 구단 슬로건에 걸맞게 일개의 축구팀이 아닌 울산 시민분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구단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현재까지 K3리그 2라운드를 치른 울산시민축구단은 오는 4일 강릉시민축구단과 3라운드 원정 경기를 가질 예정이다.

2f132c13b8ea4a21977e94d24b4fe37f_1617259404_2476.jp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